취미/카메라2006.09.01 00:21
EF 16-35 F2.6L을 사고 싶었지만 가격에 굴복하고 EF 17-40 F4L 구입. (2번째. 올해 봄 구입)
EF 70-200 F2.8L(일명 아빠백통)을 사고 싶었지만 가격에 굴복하고 EF 70-200 F2.8L(일명 엄마백통. 올해 봄 구입)
EF 24-70 F2.8L을 사고 싶었지만 역시나 가격에 굴복하고 EF 28-70 F2.8L(8.31 구매)

캐논의 럭셔리 렌즈군 중 최고급 렌즈들보다 한발짝 물러선 나의 애장/실사용기들.
사진 못 찍으면 장비로라도 치대야 한다는... :)

부가 구성품 : B+W MRC, B+W CPL, 500D 클로즈업 렌즈

'취미 > 카메라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m42 Super-Takumar 35mm f3.5 테스트  (0) 2006.09.13
EF 135mm F2.8 with softfocus 구입  (0) 2006.09.02
2% 부족한 L렌즈 3총사  (0) 2006.09.01
나의 첫번째 DSLR - Canon 300D  (0) 2006.07.05
나의 두번째 DSLR - Minolta @-7D  (0) 2006.07.04
Ricoh GR Digital 구입  (0) 2006.07.04
Posted by matia

댓글을 달아 주세요